본문 바로가기

행복지식창고

보건복지동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1. Home
  2. 행복지식창고
  3. 보건복지동향
포용국가 아동정책·서비스 기관 통합된다! 상세내용
제목 포용국가 아동정책·서비스 기관 통합된다!
작성자 손능수 등록일자 2019-07-16
첨부파일 hwp 첨부파일 [7.16.화.행사시작(14시)이후]_포용국가_아동정책·서비스_기관_통합된다!.hwp
포용국가 아동정책·서비스 기관 통합된다!
- 아동정책·서비스 통합지원 기관인 ‘아동권리보장원’ 출범(7.16) -
- 요보호아동지원·아동돌봄·아동학대 예방·실종대응 등 업무 통합 수행 -


’포용국가 아동정책‘ 구현을 위한 정책·서비스의 통합 지원 기관인 「아동권리보장원」이 7월 16일(화) 출범했다.

아동권리보장원은 그동안 민간에 흩어져 분절적으로 수행되던 아동 관련 중앙지원업무를 통합하여 아동보호서비스를 통합적·체계적으로 지원하고자 신설되는 기관으로,

요보호아동지원(중앙입양원,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 요보호아동자립지원(아동자립지원단, 디딤씨앗지원단), 아동돌봄(지역아동센터, 드림스타트사업지원단), 아동학대 대응 및 예방(중앙아동보호전문기관), 아동실종대응(실종아동전문기관) 업무를 통합적으로 수행하게 된다.

< 붙임 참조 >

아울러 아동정책영향평가, 아동정책기본계획 수립 지원 등 정책지원 기능도 수행할 예정이다.

출범식에는 국회 보건복지상임위원회 위원, 아동 관련 단체, 현장전문가, 정책관련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하여 아동권리보장원의 출범을 축하하였다.

※ 출범식: 7.16.(화) 14:00, 서울 서대문구 진양빌딩 2층

보건복지부 고득영 인구아동정책관(아동권리보장원장 직무대리)은 인사말을 통해 “아동권리보장원의 출범은 우리나라 모든 아동의 권리를 보장하고, 아동에 대한 공공의 책임을 강화하겠다는 국가 의지의 표현”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아동권리보장원에서는 국가, 지방자치단체, 아동복지서비스 기관이 아동 관련 활동을 함에 있어 「아동 이익이 최우선으로 고려」될 수 있도록 원칙을 정립해 나감과 함께, 지난 5월 발표된 「포용국가 아동정책」의 수립과 시행을 지원하고, 아동보호체계의 중추적 역할을 담당해 나아갈 것“을 다짐하였다.

이와 관련, 아동권리보장원설립추진단 배금주 단장은 ”아동권리보장원 출범은 그간 분절적·파편적으로 이루어지던 아동보호서비스가 연속적이고 통합적인 관점에서 제공되는 계기가 될 것이며,

지방자치단체, 지역아동복지서비스기관의 전문성 향상을 위한 지원이 강화될 것“이라고 하였다.

한편, 이번에 아동권리보장원이 출범하면서부터는 현재 공공기관에서 수행중인 중앙입양원, 실종아동전문기관, 드림스타트사업지원단, 아동자립지원단의 업무가 통합되어 운영되고,

2020년 1월부터는 민간에 위탁된 중앙아동보호전문기관,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 지역아동센터중앙지원단, 디딤씨앗사업지원단의 업무가 통합될 예정이다.
 
프린트
최근자료수정일 : 2015.11.23

현재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